캐나다 어학연수

DM wiki
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

2015년 9월 11일 (금) 16:12에 마지막으로 수정됨

준비할 것

  • 1순위
이름 준비 완료 가방에 챙기기 완료 비고
여권 ooo x
항공권 ooo x
입학허가서 ooo x
비자레터 x x
보험증명서 x x
일본 엔화 x x
캐나다 현금 x x 3000달러, (100x15, 50x10, 20x20, 10x5), 월 1200~1300 정도 들어감, 홈스테이는 800 정도
국제체크카드 ooo x 시티은행
신용카드 x x
이민가방 x x 바퀴 4개, 천의 재질, 날카로운것은 감싸고 + 표시, 16kg 정도로 싸기, 바퀴가 크고 튼튼하고 마감이 플라스틱
여행용 크로스백 x x
여분 안경, 선글라스 ooo x
국제학생증 ooo x
증명사진 ooo x
노트북, 마우스 건전지 ooo x
외장하드 ooo x
웹캠 ooo x
카메라 ooo x
empty ooo x
  • 2순위
이름 준비 완료 가방에 챙기기 완료 비고
작은 메모장 x x
돼지코 x x
귀마개 ooo x 9세트 구매완료
개인 약 x x (편도염, 감기(화콜), 항생제, 소화제, 소염진통제, 지사제, 후시딘, 반창고, 마른 김)
운전면허증 x x
학용품 x x 지우개, 샤프, 샤프심, 펜, 파일, 연습장
전자사전 x x
문법책 x x
가이드북 ooo x
x x 점퍼, 트레이닝복, 수영복, 선글라스, 속옷 10벌, 나시티, 반팔티, 운동화, 슬리퍼, 바막, 수면양말
옷걸이 아주 조금 ooo x
샤워도구 x x 칫솔, 치약, 비누, 샴푸, 샤워볼, 면도기, 때수건
립밤, 선크림, 로션, 스킨, 에센스 x x
수건 5장 x x
빗, 때수건, 손거울, 왁스, 면봉, 동전지갑, 손톱깎이, 반짇고리, 물티슈 x x
우산 ooo x
운동화 ooo x 1~2켤레
레저용 깔판 ooo x
기념품 x x 컵받침, 열쇠고리, 책갈피
랜선, 공유기 ooo x
empty ooo x
  • 3순위
이름 준비완료 가방에 챙기기 완료 비고
비행기에서 쓸 안대 ooo x
비행기에서 쓸 목베개 ooo x
자물쇠 ooo x
카드, 엽서, 편지지, 돈봉투 x x
x x
수영복 ooo x
empty ooo x
  • 가서 할 거 or 노쓸모
이름 준비완료 가방에 챙기기 완료 비고
현지 교통카드 x x
현지 계좌 x x (Chequing account, Debit Card)
여행자수표 필요없음 x
empty ooo x

경과

15/04/08 재검 기념 부산여행

  • ㅋㅋㅋㅋㅋㅋ 다 끝났다고 생각한지 하루만에 가장 최악의 귀찮은 일이 생겨버렸다...
  • MyCIC 제출 다음 날, 추가 검진이 필요하다고 전화가 왔다. 병원에 전화해보니 부산까지 내려오란다..
  • 결국 통화 끝나자 마자 바로 기차표 끊고 부산 다녀왔다. 여행은 그냥 화명동 부근으로 산책?

15/04/07

  • MyCIC에 제출한 서류 목록
 * 워홀 지원서
 * 영문 항공 티켓 서류
 * IEC 조건부 합격 편지
 * 이력서
 * 신체 검사 결과지
 * 여권
 * 증명사진
 * 범죄경력회보서
 * 가족관계증명서
 * 별첨 사유서-군 복무
 * 100 캐나다 달러
  • 서류 제출이 은근히 사람 귀찮게 한다... 시간도 야금야금 잡아 먹었었는데 드디어 끝났다. 이제 최종 합격을 기다리는 일만 남았다.
  • 앞으로 생각해야 할 순서?
    • 출국 시기 확정 -> 어학원 찾기 및 등록 -> 홈스테이 찾기 및 등록 -> 항공권 결제
    • 어학원 다니기, 가기 전에 만날 사람 만나기
    • 가져가야할 짐 싸기

15/04/03

  • 드디어 kompass에서 CAL(조건부 합격 레터)를 보내줬다 ㅜㅜㅜ 이제 MyCIC로 넘어갈 차례
  • 편지의 유효기간인 4월 16일 이전까지 MyCIC 서류 제출을 완료해야 한다. 서류 제출용 비행기표를 인터파크에서 예매하고 영문 여정표를 요청했다. 아직 진짜 가는 거 예매하는 것도 아닌데 괜히 마음이 뒤숭숭하다..

15/04/01

  • 3월 18일 결제 및 레쥬메 제출 이후, 대략 2주만에 결제 확인 메일이 왔다 ㅜㅜ 일처리 진짜 느리다
  • 신검은 다행히 통과된것으로 보인다. 확실하진 않은데 문제 없겠지;

15/03/30

  • 조건부 합격 레터는 도대체 왜 안오는 걸까? 이럴거면 그냥 서울에서 신검 받아도 됐을텐데ㅜㅜ

15/03/19 신검 기념 부산여행

  • 혈압은 다행히 131로 통과 수준인데, 추가 검사할 부분이 있어 자료를 보냈다. 조마조마하네 참

15/03/13

Kompass 성공.png

  • ...???
  • 생각보다 너무 쉬워서 당황스러웠다. 15등으로 붙었다; 너무 순식간에 끝나서 이게 정말 된 건지 의아할 정도. 다행히 서류 접수하라고 메일이 왔다.
  • 당장 신검을 받아야 하는데 서울 신촌세브란스, 강남세브란스, 삼성의료원, 삼육의료원 전부 4월 둘째 주부터 가능하다고 해서 어쩔 수 없이 부산에 있는 해운대 백병원으로 예약을 했다. 뜬금없이 부산여행 해야할 기세...
  • 아무튼 신검 전화는 계속 돌리면서 맥모닝을 먹고 성동구청 가서 여권 재발급 신청하려는데 증명사진 배경 흰색 아니라고 해서 급하게 찍고 난리부르스를 떨었다.
  • 일단 여권이 나와야 MyCIC 서류 작성 등을 할 수 있겠다. 돈은 왜이렇게 많이 드나 ㅜㅜ

15/03/12

  • 워홀 신청기간인지도 몰랐는데 1차 2000명 2차 1000명 마감됐고 13일 아침 7시가 마지막 3차 1000명 모집이라는 걸 보고 식겁
  • 급히 kompass 에서 워홀 지원 양식 작성하고 이것 저것 알아봄. 네이버 카페 고고캐나다에서 많은 도움을 얻었다.

15/03/11 유학네트 상담

  • 미국은 알바 자체가 불가능하다. 캐나다도 학생 비자로 인턴십 할 수는 있지만 호텔 경영 쪽이다.
  • 지금 환율이 가장 싸니 캐나다가 제일 괜찮을 것 같다.
  • 벤쿠버 vs 토론토에서 토론토가 더 춥고(추운거 좋아함) 미국 동부와 가까운 편이라 해서 토론토로 잠정적 결론
  • 캐나다 달러 환율은 대략 890원 정도
  • 1주일 등록 비용은 대략 300달러, 그러니 6개월 어치 하면 6~7백만원 나온다.
  • 홈스테이는 기본 1주일에 150달러
  • 항공권은 왕복이 대략 120 ~ 140만원

기타 메모

느려짐 항의

항공수하물

기내

일본항공

  • 쇼핑백 1개 외 가방 1개
  • 115cm(45인치) 세변의 합
  • 55cm,40cm,25cm(22인치,16인치,10인치) 제한
  • 10kg(22파운드) 제한

웨스트젯

  • 53cm(21인치) 제한
  • 이하 동일

위탁

일본항공

  • 가방 2개
  • 개당 203cm(80인치) 세변의 합
  • 개당 23kg(50파운드) 제한

웨스트젯

  • 가방 개당 30000원
  • 개당 157cm(62인치) 세변의 합
  • 이하 동일

갖고 있는 것

  • 누나꺼 36 25 55 = 115 = 기내반입 간신히 가능
  • 누나꺼 최대 32 38 62 = 132 = 기내반입 불가
  • 내꺼 32 22 52 = 106 = 기내반입 가능
  • 내꺼 새로산거 = 54 32 75

초과요금

  • 초과 일본-캐나다
    • 개수 10만원
    • 중량 ~32kg 6만원
    • 중량 ~45kg 30만원
    • 크기 10만원
  • 초과 일본-캐나다
    • 개수 20만원
    • 중량 ~32kg 10만원
    • 중량 ~45kg 60만원
    • 크기 20만원

휴대규정

  • 기내수하물 불가, 위탁수하물 가능
    • 액체류(치약 화장품 100ml 이하), 칼날류, 가위류, 전기충격기, 뾰족한 물건(배트류, 골프채, 드라이버)

비자 종류

  • 난 Visitor가 아님!!
  • 난 Study Permit이 아님!!
  • 난 Work Permit이 아님!!
  • 난 IEC(International Experience Canada)임!!!
    • -> Working Holiday, Young Professionals, International Co-op Intership